하늘릿지 에서

2022. 4. 17. 22:59LIFE/Climbing

백만년 만에 YB 후배들과 같이 줄을 묶고 등반을 하고 왔는데 왠지 마음 한편이 공허하다...
회수 못한 퀵드로 와 아들 생일 식사 약속 시간이 내내 아쉽다...
나이를 먹으니 점점 꼰대가 되어 간다~~ ^^;

'LIFE > Climbing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금정산 부채바위  (0) 2022.05.10
밀양 백운산 에서  (0) 2022.04.26
하늘릿지 에서  (0) 2022.04.17
21-22 빙벽 시즌 마지막 등반  (0) 2022.03.21
용미폭포 빙벽등반  (0) 2022.03.03
숫가마불폭포 빙벽등반  (0) 2022.03.03